Home 기도 나눔 새 아침 평신도의 기도(113)

새 아침 평신도의 기도(113)

743
0
공유

                                                

 

새 아침 평신도의 기도(113)

 

음식에 소금을 집어 넣으면

간이 맞아 맛있게 먹을 수 있지만,

 

소금에 음식을 넣으면

짜서 도저히 먹을 수가 없습니다.

 

인간의 욕망도 마찬가지입니다.

 

삶 속에 욕망을 넣어야지,

욕망 속에 삶을 집어 넣으면 안되는 것입니다.

 

손님과 생선은 삼 일이 지나면

냄새가 난다는 속담이 있습니다.

 

냄새도 향기가 되게 사랑으로

손님이 아닌 친구로 축복이 된 영국 출장 모든 과정과 귀국에

감사 기도하는 오늘 아침입니다.

 

2014. 6. 10  대한성공회 서울교구 평신도국  최호용 드림


 

X
                                                

 

새 아침 평신도의 기도(113)

 

음식에 소금을 집어 넣으면

간이 맞아 맛있게 먹을 수 있지만,

 

소금에 음식을 넣으면

짜서 도저히 먹을 수가 없습니다.

 

인간의 욕망도 마찬가지입니다.

 

삶 속에 욕망을 넣어야지,

욕망 속에 삶을 집어 넣으면 안되는 것입니다.

 

손님과 생선은 삼 일이 지나면

냄새가 난다는 속담이 있습니다.

 

냄새도 향기가 되게 사랑으로

손님이 아닌 친구로 축복이 된 영국 출장 모든 과정과 귀국에

감사 기도하는 오늘 아침입니다.

 

2014. 6. 10  대한성공회 서울교구 평신도국  최호용 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