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기도 나눔 새 아침 평신도의 기도(117)

새 아침 평신도의 기도(117)

238
0
공유
http://cafe.naver.com/ceciluniv/220
 
 

새 아침 평신도의 기도(117)

 

복음은 ‘좋은 소식'(good news)이라는 것이 정확한 표현일 것입니다.

 

주위 사람들 중에는 늘 좋은 소식을 가져 오는가 하면, 어떤 사람의 입에서는

좋은 소식을 기대하기 어려운 이들도 있습니다.

 

마음이 닫혀있기 때문입니다.

 

성경에 나오는 나아만 장군은 이스라엘 소녀의 입에서 나온 좋은 소식으로

나병을 고쳤습니다.

 

요즘, 교회 관련해 내.외적으로 비 복음적 이야기가 많이 떠돌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내가 섬기는 교회가 영광이 가득한 사랑의 동산이 되게 하는데

노력해야 합니다.

 

크리스천인 우리가 잘못하면 교회를 욕되게 하는 일 임을 마음에 새기고,

서로 넉넉한 나눔이 되는 오늘 아침이기를 기도합니다.

 

“베드로와 사도들은 이렇게 대답하였다. 사람들에게 복종하는 것보다 오히려

하느님께 복종해야 하지 않겠습니까?”(사도행전 5:29)

 

2014.  6.  23 대한성공회 서울교구 평신도국  최호용 드림

X
http://cafe.naver.com/ceciluniv/220
 
 

새 아침 평신도의 기도(117)

 

복음은 ‘좋은 소식'(good news)이라는 것이 정확한 표현일 것입니다.

 

주위 사람들 중에는 늘 좋은 소식을 가져 오는가 하면, 어떤 사람의 입에서는

좋은 소식을 기대하기 어려운 이들도 있습니다.

 

마음이 닫혀있기 때문입니다.

 

성경에 나오는 나아만 장군은 이스라엘 소녀의 입에서 나온 좋은 소식으로

나병을 고쳤습니다.

 

요즘, 교회 관련해 내.외적으로 비 복음적 이야기가 많이 떠돌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내가 섬기는 교회가 영광이 가득한 사랑의 동산이 되게 하는데

노력해야 합니다.

 

크리스천인 우리가 잘못하면 교회를 욕되게 하는 일 임을 마음에 새기고,

서로 넉넉한 나눔이 되는 오늘 아침이기를 기도합니다.

 

“베드로와 사도들은 이렇게 대답하였다. 사람들에게 복종하는 것보다 오히려

하느님께 복종해야 하지 않겠습니까?”(사도행전 5:29)

 

2014.  6.  23 대한성공회 서울교구 평신도국  최호용 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