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기도 나눔 새 아침 평신도의 기도(374)

새 아침 평신도의 기도(374)

732
0
공유

새 아침 평신도의 기도(374)

리더의 조건과 덕목에 대해 요즘,

수 많은 사람이 이야기하고 또는

자처하고 있습니다.

각자가 주장하는 논리에 머리로는 수긍을 하지만,

마음에 와 닿지 않는 면이 더 많음을 봅니다.

지도자나 리더는 함께 여행하는 사람을 위해

장애물을 허물고, 길을 개척하는 솔선적이고

따뜻한 심성의 보유자..

즉, 여행을 함께 이끄는 희생적 사람이 진정한

리더라는 생각이 듭니다.

제대로 된 리더와 어른은,

내가 어른이야 하며 어른 대접을 해 달라고

요구하지 않습니다.

그냥, 어른답게 그 답게 행동할 뿐입니다.

가슴이 따뜻하고 낮은 곳에서 기도로 구하며

일하는 덕목의 리더를 위해 기도하며,

출발하는 오늘 아침입니다.

2017.2.6.

대한성공회 서울교구 평신도국 최호용 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