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기도 나눔 새 아침 평신도의 기도(377)

새 아침 평신도의 기도(377)

876
0
공유

새 아침 평신도의 기도(377)

아무것도 아닌 무심코

툭 던진 말 한마디에,

가슴이 아릿할 만큼

큰 위로가 되기도 합니다.

그저 말 한 마디면

충분할 때가 있습니다.

“축복합니다”

“훌륭합니다”

“존경합니다”

특히,

“하느님이 도우십니다”

.

.

내 자신이 위로 받았을 때 처럼,

툭 하고,  ” 아 멘~ ” ”

한 마디의 기도를 전하며 출발하는

오늘 아침입니다.

2017.2.16.

대한성공회 서울교구 평신도국 최호용 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