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기도 나눔 신부

신부

842
0
공유

시흥 성 바우로 피정의 집으로 ‘성직자 사모피정’ 답사중에 만난 귀한 글 입니다. 주님이 허락하신 사제직의 모습이 바로 이런 모습일 것이라 생각해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