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기도 나눔 주낙현신부님의 번역 중 T.S.Eliot,”재의수요일” 입니다.

주낙현신부님의 번역 중 T.S.Eliot,”재의수요일” 입니다.

253
0
공유

재의 수요일, 그리고 T.S. Eliot

T.S. Eliot, “재의 수요일” (Ash Wednesday) I

다시는 돌아가리라 희망하지 않기에
희망하지 않기에
돌아가리라 희망하지 않기에
이 사람의 재주와 저 사람의 기회를 탐내는 일
더이상 이런 것들을 얻으려 애쓰지 않기에
(늙은 독수리가 왜 날개를 펴야 한단 말인가?)
여느 통치의 권력이 희미해진다고
슬퍼해야 할 이유가 있는가?

다시는 알리라 희망하지 않기에
또렷했던 날의 허약한 영광을
단 하나의 참다운 힘도 덧없음을
알지 못하리라고 알기에
거기, 나무가 꽃 피우고, 샘이 흐르는 곳에서
마실 수 없기에
다시는 거기에 아무 것도 없기에

시간은 늘 시간이고
자리는 늘 자리일 뿐
실재는 한 순간만 실재하고
한 자리에만 있음을
알기에
있는 그대로인 사물을 즐거워 하고
축복받은 얼굴을 거절하며
그 목소리를 거절하련다
다시 돌아가리라 희망하지 않기에
그리하여 나는 기뻐한다 기뻐해야 할
무언가를 만들어야 하기에

기도하라, 하느님께. 우리에게 자비를 베푸소서
기도하라, 스스로 너무 많이 토론하고 설명했던 이것들을
잊게 해달라고.
다시 돌아가리라 희망하지 않기에
이 말들이 답하게 하라
이제 일어났으니, 다시 일어나니 못하기에
우리를 향한 심판이 너무 무겁지 않게 하소서

이 날개들은 더 이상 날지 못하기에
공기만 부딪히는 날개죽지일 뿐
이제는 너무나 작고 메마른 공기
의지보다 작아지고 메마른 공기
마음 쓰고 마음 쓰지 않도록 가르쳐 주시라
가만히 앉아 있도록 가르쳐 주시라

기도하라, 우리 죄인들을 위하여 지금 그리고 죽음의 순간에
기도하라, 우리를 위하여 지금 그리고 죽음의 순간에

(번역: 주낙현 신부)